경기도지사 이재명 “추석 경기 살리기 ‘한정판 지역화폐(소비지원금)’ 지급하겠다”

오늘(9일)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오전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추석 명절 전 소상공인과 영세자영업자, 전통시장 등 극단적 위기상황에 빠진 골목경제 소생을 위해 경기도가 경기도의회와 함께 지역화폐 인센티브를 활용한 소비촉진 방안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에 경기도는 경기지역화폐 충전금액의 10%인 기본 인센티브에 오는 18일부터 20만원 기준 15%에 해당하는 3만원의 한정판 지역화폐를 추가 지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즉 20만원을 충전할 대 사전인센티브 2만원을 지원하는 외에 2개월내 20만원 사용 시 3만원을 추가 지급하여 총 5만원을 지원하는 것이다.

한정판 지역화폐는 예산 소진시까지 경기지역화폐카드 또는 모바일을 소지한 모든 도민을 대상으로 선착순 지급할 예정이라고 한다.

한정판 지역화폐 인센티브 혜택을 지급받으려면 오는 18일 이후 사용액 기준으로 늦어도 11월 17일까지 최소 20만원을 소비해야 한다.

사전 인센티브는 종전처럼 충전 즉시 지급되지만 한정판 인센티브는 20만원 이상의 소비가 확인된 후 10월 26일 혹은 11월 26일에 지급된다고 전했다.

사후 인센티브는 받은 날로부터 1개월이 지나면 자동소멸되므로 반드시 그 안에 사용해야 한다.

이번 한정판 지역화폐 예산은 총 1000억원으로, 약 333만명의 도민이 혜택을 받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또한 골목상권을 중심으로 중소상공인의 소비 매출은 최대 8300억원이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댓글 남기기 0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WP2Social Auto Publish Powered By : XYZScrip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