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개가 아니야…”…호랑이처럼 보이게 하려고 강아지 강제 염색시킨 주인

자신의 강아지를 호랑이처럼 보이게 하려고 강제 염색시킨 주인의 이야기가 전해져 누리꾼들을 분노케 하고 있다.

 

지난 28일 말레이시아 동물 협회(MAA)는 공식 페이스북에 “이 같은 만행을 저지른 개 주인을 신고하거나 고발하면 개인적으로 포상하겠다”라는 내용과 함께 호랑이처럼 염색을 당한 채 거리를 배회하는 강아지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강아지를 보면 종을 알아보기 힘들 정도로 온몸이 호랑이 특유의 주황빛 얼룩무늬로 진하게 염색된 상태였다.

 

사람들이 강아지에게 관심을 보이자 녀석은 아무것도 모른다는 듯 해맑은 미소를 보이다가 지친 기색으로 구석에 가서 털썩 주저앉았다.

 

 

말레이시아 동물 협회는 “현재 강아지와 그 주인을 찾는 중이다”라며 이것은 명백한 동물 학대이고 개 주인을 고발할 것을 촉구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아직도 저런 짓을 하는 사람이 있다니 충격적이다”,”견주는 반성 해야 한다”,”제발 동물을 장난감처럼 다루지 말아달라”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댓글 남기기 0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WP2Social Auto Publish Powered By : XYZScrip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