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 국방부죠? 신고할 게 있어서요”…휴가 나온 군인 SNS 찾아 ‘부대마크’ 안 가린 사진을 국방부에 신고하는 예비역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트에 ‘요즘 내가 즐기는 것’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와 큰 화제가 되고 있다.

이 게시물은 한 예비역이 휴가 나온 군인들의 SNS를 돌아다니며 ‘부대마크’를 가리지 않은 규정 위반 군인들을 국방부에 신고하고 있다는 내용이다.

글쓴이는 우선 인스타그램에 #휴가군인을 검색해 휴가 중 군복을 입고 SNS에 사진을 올린 군인들을 찾는다고 한다.

그 후 부대마크 등 보안 관련 사항을 노출한 군인의 이름과 신상을 국방부에 신고했고 그들의 휴가가 잘리는 것까지 확인했다.

물론 군복을 착용한 채 부대마크, 부대명칭 등을 노출하거나 부대 시설, 차량, 훈련 모습 등을 촬영한 후 게시하는 행위는 군사보안에 위배되는 사항이다.

그러나 현재 이러한 게시물을 본 커뮤니티 회원들은 “본인도 얼마 전까지 군생활을 했다면 장병들의 노고를 알텐데 얼마나 큰 잘못을 했다고 휴가까지 잘리게 신고를 하냐”라며 그의 행동이 야박하다고 비난하는 측과 “어쨋든 보안 사항을 위배한 건 잘못이 맞지”라며 신고한 것은 잘못이 아니라는 측 두 부류로 나뉘어 싸우고 있다.

답글 남기기 0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WP2Social Auto Publish Powered By : XYZScrip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