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몇번째 기부야…ㄷㄷ”… 폭염에 방호복 입고 고생하는 ‘간호사’ 위해 1억원 들여 아이스조끼 기부한 여자 연예인.jpg

아이유는 오늘(31일)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1억원 상당의 아이스조기 약 4600벌을 기부했다고 전해졌다.

 

대한간호협회는 기증받은 아이스조끼를 코로나19 바이러스 현장에서 방호복을 입고 더위에 시달리고 있는 간호사들을 위해 전국 선별진료소와 의료기관에 보낼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이유는 지난 2월에도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2억원을 기부해 많은 국민들에게 귀감이 된 바 있다.

이런 뜻깊은 선행을 펼치며 다시 한 번 기부를 한 아이유에게 많은 이들이 뜨거운 박수를 보내고 있다.

 

한편, 아이유는 지난 5월 어버이날을 앞두고 어렵게 아이를 키우고 있는 한부모 가정에 천만원을 전달한 바 있다.

 

또 같은 달 어린이날에도 저소득층 가정과 조손 가정 아이들을 위해 1억 원을 기부했다.

더하여 이달 초에는 집중 호우로 고통받는 수재민을 위해 통 크게 1억 원을 전달하면서 많은 이들을 놀라게 했다.

답글 남기기 0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WP2Social Auto Publish Powered By : XYZScrip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