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게이츠가 “코로나는 2022년에 끝날 것이다” 라고 단언한 이유(+ 코로나의 전망)

세계적인 부자이자 누구보다도 바이러스와 백신에 관심에 많은 빌게이츠가 코로나에 대해 입을 열었다.

그는 지난 15일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내년 여름까지 세계 모든 국가에 백신을 공급할 것”이라며 “60% 수준의 접종으로도 기하급수적 확산을 막을 수 있다”고 말했다.

또한 게이츠는 “그렇게 하면 내년은 우리가 수치를 매우 극적으로 낮추는 해가 될 것이며 이 일이 2022년 언젠가 끝날 것이라고 낙관한다”고 자신의 의견을 표했다.

그리고 그는 2022년까지 무사히 버티기 위해서는 각국 정부가 효과적인 방역 조치를 취해야 코로나 19 초반처럼 사망자가 많이 생기지 않을 것이라고 당부했다.

이 인터뷰를 통해 빌게이츠가 제일 강조한 것은 “글로벌 위기에 대한 국가적 해결책은 없다. 모든 나라가 전염병 종식과 경제 재건을 위해 협력해야 한다”이다.

그는 “이를 깨닫는 데 시간이 오래 걸릴수록 다시 일어서는 데 더 많은 시간과 비용이 들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빌게이츠는 부인 멜린다와 함께 설립한 민간 자선단체 ‘빌 앤 멜린다 게이츠 재단’을 통해 코로나 19에 대한 연구자금을 지원하고 있다.

답글 남기기 0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WP2Social Auto Publish Powered By : XYZScrip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