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 유서라고?”…’불법촬영물’ 야스 동영상 올렸던 ‘여행에 미치다’ 대표 조준기 유서 남겼다

여행에 미치다는 2014년 당시 숭실대학교 재학생이었던 조준기가 만든 여행 미디어 공유 플랫폼이다.

운영자 조준기는 싱가포르 여행을 시작으로 전국 자전거일주, 대학교의 지원(아마도 학생 교류였을 듯)을 통해 해외 각국을 여러번 다닌 경험을 통해서, 원래는 무역업 종사를 목표로 공부하고 있었지만 일종의 외도로 페이스북에 본 여행 페이지를 만들었다.

당시 페이스북 한국어권에서는 여행 관련 SNS가 전무한, 경쟁자가 없던 최적의 상황이었던지라 회사 규모는 급성장하고 ‘트래블홀릭’이라는 법인으로 성장하기에 이른다.

그러던 중 최근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 성.관.계 동영상을 잘못 올려 네티즌들 사이에서 큰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그리고 얼마 뒤 대표 조준기의 인스타그램에는 유서로 보이는 글이 올라왔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경찰 수사 받아야지 어이없네”, “진짜 무섭다”, “인스타 유서라니..”등의 반응을 보였다.

답글 남기기 0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WP2Social Auto Publish Powered By : XYZScrip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