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윗한 삼촌이다”…방탄소년단 뷔가 성동일 딸 빈이에게 한 스윗한 행동 (영상)

배우 성동일이 방탄소년단 뷔와 박보검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성동일은 지난 30일 오후 방송된 MBC-TV ‘라디오스타’에 백일섭, 이유비, 김희원 등과 함께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성동일은 자신의 집이 배우들의 아지트가 된 에피소드를 들려주었다.

성동일의 집은 조인성, 박보검, 이광수 등이 자주 찾는 배우들의 아지트로 알려져있다.

특히 “방탄의 뷔가 됐든 보검이가 됐든 연락 오고 하니까 만난다”며 방탄소년단 뷔와 박보검과의 친분을 자랑하기도 했다.

에피소드를 공개하는 과정에서 성동일은 “뷔가 빈이를 좋아해서 공연을 다녀오면 과자를 선물해준다. 하지만 처음에 선물을 전해줬을 때 방탄을 아냐고 물어봤더니 모른다고 하더라”라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지금은 빈이도 방탄소년단을 알게되어 너무 좋아한다”라고 전했다.

이에 많은 네티즌들은 “뷔 설렌다”, “선물까지 챙겨주네”, “저도 성동일씨네 집 갈래요”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답글 남기기 0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WP2Social Auto Publish Powered By : XYZScrip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