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거 때문에 거짓말한 거라고?”…신태일이 폐암 걸렸다는 거짓말 한 ‘충격적인’ 이유

신태일이 폐암에 걸렸다는 주장이 거짓으로 드러났다.

신태일은 해당 거짓말이 콘텐츠의 일부였다고 해명했으나, 일각에서는 ‘사기’라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신태일이 이런 거짓말을 한 이유가 후원금을 받았는데 상당한 탓이다.

신태일은 방송에서 “앞으로도 거짓말을 많이 하겠다”는 등 반성을 하는 태도를 보이지 않아 공분을 자아냈다.

1일 밤 신태일은 유튜브를 통해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고, 암에 걸리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김윤태와 승냥이한테 ‘암에 걸렸으니 전화해달라’고 한 건데, 전화가 끝까지 안 왔다”라며 “전화가 왔다면 주작을 끝내려고 했다”고 말했다.

신태일은 앞선 방송에서 “최근 폐암 진단을 받았고, 조만간 진단서를 공개하겠다”고 말을 해 많은 누리꾼들은 걱정을 했었다.

신태일은 많은 사람들의 걱정에 대해 조롱하는 듯한 발언을 했다.

“우리 잼민이 급식 X끼들이 정말 순진하다는 걸 알 수 있다”, “댓글 꼬락서니를 보면 알 수 있다”고 말해 누리꾼들은 충격에 빠졌다.

신태일은 앞으로도 후원금을 받기 위해서라도 주작을 계속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나는 주작을 하니까 후원이 터진다” 라며 “이 X끼들은 주작을 하니까 후원을 하네”라고 말했다.

.

답글 남기기 0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WP2Social Auto Publish Powered By : XYZScrip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