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쓰던 콘.돔이..재활용이라고..?”..콘.돔 공장의 ‘충격적인’ 재활용 방법

사용한 콘돔 32만 개 이상을 재활용하려던 베트남 업자가 당국에 적발돼 충격을 주고 있다.

23일 베트남 매체 ‘뚜오이째’ 등 현지 언론에 의하면 지난 19일 베트남 남부 빈즈 엉성의 한 무허가 시설에서 콘돔 32만 4천개가량이 쌓여 있는 현장이 발견됐다.

이 곳에 있는 콘돔의 양은 약 360kg에 달했으며 상표 없이 포장된 콘돔 수천개도 같이 발견됐다.

현장에서 체포된 업주 응옥(32)은 경찰 조사에서 “한 달에 한 번씩 누군가 사용한 콘돔 수천개를 공급 받았다”며 “씻고 말려서 새 제품인 것처럼 포장했다”고 전했다.

공개된 현장 사진을 보면 사용한 콘돔을 새 것처럼 다시 말기 위해 긴 막대기에 꽂아 놓았으며 사용 흔적이 보이는 콘돔 수십개가 널려 있었다.

또 이미 새것처럼 포장돼 포대에 가득 담겨 있는 콘돔도 발견돼 충격을 주었다.

한편 베트남 당국은 사용한 콘돔 공급책과 판매처 등을 추적하고 있다.

답글 남기기 0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WP2Social Auto Publish Powered By : XYZScrip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