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프리미엄 유저들은 의문의 1승 당했다는 ‘JYP’ 박진영이 찍은 광고

가수 겸 프로듀서 JYP(박진영)이 ‘남친짤’로 광고 모델로 발탁됐다.

지난 8일 한 포털사이트는 박진영을 앞세워 신규 광고 캠페인 계획을 발표했다.

관계자는 “신규 뉴스 서비스를 친근히 소개하기 위해 대중의 사랑을 받는 박진영을 모델로 선정했다. ‘남친짤’을 활용한 깨알 재미로 젊은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세 가지 에피소드로 구성된 광고에서 박진영은 능청스럽게 코믹 연기를 선보였다.

실제 이 광고가 공개되자,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박진영의 광고 때문에 유튜브 프리미엄 유저들은 의문의 1승 적립했다는 이야기가 나오고 있다.

유튜브 프리미엄을 이용하는 경우 광고는 자동으로 skip이 되기 때문에 보지 않아도 되기 때문이다.

이에 네티즌들은 “안 본 눈 산다”, “이러지 말아달라”, “드디어 프리미엄을 가입할 때가 된 건가”, “전국민 유튜브 프리미엄 가입 프로젝트냐”, “프리미엄 끊으려 했는데 안 끊기를 잘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답글 남기기 0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WP2Social Auto Publish Powered By : XYZScrip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