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러한 사실이 숨겨져 있었다”…부산시의사회가 밝힌 정부가 의사국가고시 1주일 연기한 ‘진짜’ 이유

기존 9월 1~18일에 실시 예정이었던 제 85회 의사국가시험 실기 시험이 일주일 미뤄지면서 많은 이들이 시험이 미뤄진 이유에 대해 궁금해했다.

정부는 “최근 의료계와 정부의 갈등으로 혼란한 시기임을 감안해 내린 결정이다”, “의대생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것이다”라는 입장을 밝힌 바 있지만 지난 1일 페이스북 페이지인 ‘부산시의사회’는 이를 반박하는 내용의 게시물을 작성했다.

‘부산시의사회’는 “정부가 의사국시를 1주일 연기한 이유는 의과대학 교수님들이 채점을 거부하셨기 때문”이라고 이야기했으며 현재 정부는 국군 군의관에게 국가고시 채점위원을 지시했다는 사실을 밝혔다.

공문에는 “지원자가 없는 경우 제비뽑기로 진행이 됨을 안내드린다”라는 문구가 적혀있었으며 국군의무사령부가 직접 하달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러한 내용의 게시물을 본 네티즌들은 “이 중요한 시험 감독관을 땜빵으로 처리하는 게 맞는거..?”, “후.. 어떻게 하려고 이러는건지 원”과 같은 반응을 보여주었다.

답글 남기기 0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WP2Social Auto Publish Powered By : XYZScrip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