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국에 턱스크?”…방송 직후 논란되고 있는 송창의·오지영 부부

송창의·오지영 부부가 마트를 방문한 모습이 그려진 가운데 방송 직후 네티즌들에게 비난을 받고 있다.

지난달 31일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 송창의, 오지영 부부가 누나네 가족을 맞이하기 위해 마트에서 장을 봤다.

이날 송창의는 아내 오지영 씨가 박서준이 모델로 하는 제품만을 사자 질투를 쏟아내는 모습을 보였다.

딸 하율이 역시 오지영 씨가 박서준을 가리키며 누구냐고 묻자 “왕자님이야”라고 대답했다.

하지만 논란이 일어난 부분은 마트에서 두 부부의 모습이었다.

코로나로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되었음에도 불구하고 그들은 사람이 많은 마트에서 턱스크, 코스크를 하여 논란이 되고 있다.

심지어 어린 아이인 딸은 마스크조차 쓰지 않은 모습을 보여 비난이 잇따르고 있다.

누리꾼들은 “턱스크, 코스크 때문에 민감한데 사람 많은 마트에서 마스크를 그렇게 쓰면 어떡하냐”, “2단계 격상 전이면 마스크 안 써도 되나요?”, “특히나 마트인데 조심했음 하네요”, “턱스크에 아이는 노마스크”라며 비난했다.

답글 남기기 0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WP2Social Auto Publish Powered By : XYZScrip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