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에서 괴담으로 떠돌고 있다는 ‘가족 동반자.살의 징조’.txt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가족동반자살의 징조’라는 제목의 다소 무시무시한 글이 올라왔다.

최근 유명 연예인들이 자살이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그로 인해 자살과 관련된 내용의 글들이 주목을 받고 있다.

이에 한 네티즌은 일본 여행을 다녀왔는데 가이드랑 한 방을 쓰게 됐다며, 가이드와 친해져서 각종 이야기를 하다가 가이드로부터 ‘가족 동반 자살’이 의외로 많다는 이야기를 듣게 됐다.

특히 일본에 위치한 디즈니랜드의 호텔에서 가족 동반 자살이 많이 일어난다는 것.

아이들을 데리고 디즈니랜드에 와서 신나게 놀고 다음날 다같이 자살을 하는 것이다.

해당 호텔 직원도 그런 손님이 많다보니까 그렇게 자살하는 가족들의 공통점을 발견하게 된 것.

해당 네티즌이 가이드에게 “그러면 거기서 다들 재밌게 놀고 즐거워보일텐데 일반인들과 뭐가 다르냐”라고 물었고, 가이드의 대답은

“카메라를 안 가지고 있다”는 것이었다.

네티즌들은 “못사는 집들은 디즈니랜드 한 번 가보는 게 인생 꿈이고 그래서… 한국도 놀이공원 갔다가 동반자살하는 경우 많았다 옛날에” 등의 반응을 보였다.

답글 남기기 0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WP2Social Auto Publish Powered By : XYZScrip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