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난하냐..? 지금 이게 재밌어..?” 현재 난리난 심각하다는 이근 대위와 김이나 상황

지난 22일 화제가 됐던 카카오TV에서 진행한 웹 예능 ‘톡이나 할까?’에는 김이나와 이근 대위가 메신저 대화를 나누는 장면을 연출했다.

이날 술 이야기 등을 하며 다정한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 방송되면서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를 종일 차지하는 등 엄청난 관심을 받았다.

하지만 그들을 바라보는 시청자들의 시선은 그리 곱지 못했다.

일부 누리꾼들은 ‘둘다 기혼자인데 대화 수위가 ‘불륜’에 머무는듯 했다’라고 지적하며 불편한 기색을 드러냈다.

한편 작사가 김이나와 군인 출신 유튜버 이근 대위가 나눈 카톡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22일 오전 공개된 카카오TV 웹예능 ‘톡이나 할까’ 4회에는 이근 대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톡이나 할까’는 김이나와 셀럽이 마주 앉아 오직 카카오톡 메신저로만 대화하는 신개념 카톡 토크쇼이다.

두 사람이 주고받은 카카오톡 대화는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많은 화제를 모으고 있다.

김이나는 “군인으로 어떤 위험도 다 이겨내셨지만, Media is jungle”이라며 “힘든거 있으면 저랑 딘딘한테 얘기해요. 울지말고”라고 이근에게 카톡을 보냈다.

이에 이근 대위는 “Media jungle에서 길 잃어버리면… 또 술한잔해요”라고 대답했고 김이나는 “그럼요 제가 언제든 사드림”이라고 받아쳤다.

술을 사겠다고 말한 김이나에게 이근 대위는 “남자가 사는거에요”라고 말하자, 잠시 고민하던 김이나는 “누나가 사는 거에요. 누나 돈 잘 벌어”라고 답장을 보냈다.

이근은 웃음을 터트리며 “대박…You Win”이라고 답장했다.

두 사람의 대화를 본 네티즌들은 “헐 뭐야 설레”, “김이나 센스있다”, “돈 잘버는 예쁜 누나. 멋있다”, “둘 보면서 설렜는데 둘 다 결혼했네”등의 반응을 보였다.

답글 남기기 0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WP2Social Auto Publish Powered By : XYZScrip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