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에 도배된 예쁜 ‘핑크빛 하늘’, 알고보니 ‘충격적인’ 비밀 숨겨져 있었다”

최근 SNS에 자주 올라오며 많은 사람들을 행복하게 만들었던 사진에 엄청난 비밀이 숨겨져 있다고 한다.

지난 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예쁘다고 감탄하기엔 알고 보면 조금 무서운 하늘”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는 “최근 인스타그램에 ‘핑크 하늘’이 자주 올라왔는데 마냥 예쁘다고 좋아할 수 만은 없다”며 말을 이어갔다.

그가 그렇게 이야기 한 이유는 바로 핑크하늘이 태풍전후로 관찰되는 일이 많다는 것이었다.

실제로 우리나라 인스타그램에는 태풍이 들이닥치기 전, 수 만 장의 사진이 ‘#핑크하늘’로 올라왔었다.

이에 핑크하늘이 정말 태풍 전조 증상일지 알아보기로 했다.

핑크하늘은 빛의 산란(태양 빛이 공기 중 작은 입자들과 부딪칠 때, 빛이 사방으로 재방출되는 현상)과 관련이 있다고 알려졌다.

파란색 계열의 빛은 붉은색 계열보다 파장이 더 짧은데 태풍이나 허리케인 등이 상륙하게 되면, 대기 중에 수증기가 많아져 파장이 짧은 파란색 계열 빛은 산란돼 지표면에 도달하기 힘들어진다.

그렇기 때문에 사람들 눈에는 파장이 긴 붉은색 계열의 빛이 더 많이 도달하게 되고 이로 인해 핑크빛 하늘, 주황색 하늘 등이 보이게 된다.

하지만, 대기오염.미세먼지 등으로 인해 핑크빛 하늘이 관찰되기도 하니 무조건 핑크하늘이 보인다고 태풍이 오는 것은 아니다.

댓글 남기기 0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WP2Social Auto Publish Powered By : XYZScripts.com